“BC 주택시장, 경제 재가동에 반등 전망”

“BC 주택시장, 경제 재가동에 반등 전망”

“BC 주택시장,  경제 재가동에 반등 전망”

거래 전년대비 50.8% 줄어도 집값 7.8% 올라
“액티브 리스팅 하락은 주택값 유지 의미해”

“주택 시장이 둔해졌지만 팬데믹 상황에서 탄력적으로 반응하고 있다.” 최근 BC주 시장 한 달 활동모습에 대한 평가다.

BC부동산협회에 따르면 최근 한 달 동안 거래된 주택은 3284채를 기록했다. 지난해 4월과 비교할 때 50.8%가 줄었다. 평균 MLS 가격은 73만 7834달러를 기록, 작년 이맘때 68만 4430달러보다 7.8% 올랐다. 거래량 하락에도 집값은 오르는 전형적 최근 몇 년간 BC주택 시장의 모습이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전체 거래금액은 24억 달러를 기록, 전년대비 46.9% 줄었다.

이와 관련 브렌든 오그먼드슨 경제학자는 “우리는 4월중에 주택 거래가 크게 떨어질 것을 예상했다. 코로나 19 팬데믹 현상에 직면하고 있기 때문이다”면서 “하지만, 바이어와 셀러들은 새로운 일상생활에 적응하고 있고 주택 활동량도 경제가 점진적으로 재가동하면 늘어날 것이다”고 설명했다.

주택 거래가 지난해 이맘때와 비교할 때 절반 정도 줄었지만 매물로 나온 공급 물량은 10% 정도 하락에 그쳤다. 또 계절적으로 수정을 거친 수치다. 예년 같으면 봄 시장을 지나면서 늘어났어야 하는 시즌이다. 지난해 이맘때와 비교한다면 23.7% 줄었다. 이 같은 전체 액티브 리스팅 하락은 비록 세일즈 규모는 줄었지만 집값은 유지될 수 있다는 점을 의미한다.

올들어 5월까지 누적된 주택 거래금액은 전년대비 9.6% 늘어난 153억 달러를 기록했다. 주거용 유닛 거래량은 1.7% 줄어든 2만 164채를 기록했다. 평균 집값은 11.6% 오른 75만 8614달러를 기록했다.

▲로컬 주택 시장

BC주 관내 주요 시장의 주택 가격과 거래량을 보면, 광역 밴쿠버와 프레이저 밸리는 집값이 다같이 늘었지만 거래량은 다함께 줄었다. 예를 들어 광역 밴쿠버는 집값 평균이 전년대비 1.4% 상승했지만 거래가 -39.5%로 줄어든 것. 프레이저 밸리에서도 집값은 9% 늘었지만 거래량은 -49.8%로 떨어졌다.
밴쿠버와 아일랜드도 마찬가지다. 이곳은 집값이 전년대비 3.7% 올랐지만 거래량은 전년대비 -58.3%로 줄었다. 빅토리아는 거래량과 집값이 동반 하락이다. 집값은 전년대비 -0.4%를 거래량은 -58.5%를 기록했다. 칠리왁도 마찬가지다. 이곳은 집값이 -2.1% 하락에 거래량도 -43.2% 줄었다.

캠루프스에서는 집값이 0.3% 늘었고 거래량이 -55.9%로 줄었다. 쿠트네이도 마찬가지. 집값이 2.5% 감소한 가운데 거래량이 -57.9%로 하락했다.
오카나간 메인라인에서는 집값이 -0.5% 감소에 거래량도 -58.1%로 줄었다. 사우스 오카나간은 이와 달리 집값이 7.7% 오른 가운데 거래량만 -61.5%로 줄었다. 이밖에 노던 라이츠에서도 집값이 9.7% 올랐지만 거래량은 -62.2%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들어 1~5월 누적 실적을 보면, BC주 집값은 평균 전년대비 11.6% 올랐지만 거래량이 -1.7% 줄었다. 대부분 시장에서 거래량이 줄어든 가운데 누적 실적으로 칠리왁은 5.5%, 프레이저 밸리는 1.1%, 광역 밴쿠버는 19.9%로 여전히 상승 시장을 유지하고 있다.
누적 집값을 보면, 파웰리버가 전년대비 -0.2%로 하락세를 보인 점을 제외하면 대다수 시장이 모두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BC주, 상업 렌트 미납자 6월말까지 ‘퇴거 금지’

부동산밴쿠버|
BC주, 상업 렌트 미납자 6월말까지 ‘퇴거 금지’연방 정부 CECRA 자격 대상…주 정부 긴급조치 실시전국적으로 코로나 19 사태가 지속되면서 상업용 렌트비를 제때 지불하지 못해… 더보기

코로나 이후...“주택착공, 집값 2021년 중반 회복 전망”

부동산밴쿠버|
코로나 19 영향 캐나다 시장“주택착공, 집값 2021년 중반 회복 전망” 온타리오, 퀘벡 2020년 전국 착공 하락세 주도착공, 코로나 19 이전 대비 51~75% 수준 떨어져주… 더보기

연방정부 10일 ‘유급 병가’ 추진은…

부동산밴쿠버|
연방정부 10일 ‘유급 병가’ 추진은…연방 정부가 전국적 ‘병가’ 제도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코로나 19로 촉발된 제도이지만 향후 제도적으로 정착될 경우 전국 수많은 노동자들에게… 더보기

NHL 하키리그 6월중 훈련 재개 전망…

부동산밴쿠버|
NHL  하키리그 6월중 훈련 재개 전망… 24개 팀 체제… 최종 4개팀 플레이오프‘경제 오픈’으로 각종 스포츠 경기 재개가 기대되는 가운데 하키경기도 곧 열리게 됐다. 자칫 잊혀… 더보기

BC주 ‘비상사태’ 2주 더 연장 의미…

부동산밴쿠버|
BC주 ‘비상사태’ 2주 더 연장 의미…학교, 6월 자발적 부분 개방…9월 정상화 목표BC주가 다시 ‘비상사태’를 2주 더 연장했다. 지난 3월부터 시작된 이번 조치는 이로써 6월… 더보기

BC최저임금 6월 인상되면…

부동산밴쿠버|
BC최저임금 6월 인상되면…시간당 14.6불로 앨버타 이후 ‘2위’최저임금이 6월 1일부터 인상된다. 지난 2017년부터 단행되고 있는 2021년 최저임금 15.2달러를 향한 순차… 더보기

올 가을 ‘부채연기 절벽’ 위기… 코로나 19로

부동산밴쿠버|
‘코로나 19’속 캐나다 주택시장 올 가을 ‘부채연기 절벽’… “일부 실직자 모기지 납부 다시 시작해야 할 때…”경제회복 충분치 않으면 5명중 1명 체불 가능성높은 모기지 부채, … 더보기

임금 보조 8월말까지…무이자 지원도

부동산밴쿠버|
임금 보조 8월말까지…무이자 지원도캐나다 노동자를 위한 긴급 임금 보조(Emergency Wage Subsidy)가 오는 8월까지 연장된다. 총리실과 연방 재무부에 따르면 정부는 … 더보기

임금 보조 8월말까지…무이자 지원도

부동산밴쿠버|
임금 보조 8월말까지…무이자 지원도 캐나다 노동자를 위한 긴급 임금 보조(Emergency Wage Subsidy)가 오는 8월까지 연장된다. 총리실과 연방 재무부에 따르면 정부는… 더보기

‘코로나 19’속 캐나다 주택시장 올 가을 ‘부채연기 절벽’…

부동산밴쿠버|
‘코로나 19’속 캐나다 주택시장 올 가을 ‘부채연기 절벽’…(크게) “일부 실직자 모기지 납부 다시 시작해야 할 때…” 경제회복 충분치 않으면 5명중 1명 체불 가능성 높은 모기… 더보기

재미한인장학기금 캐나다 장학생 선발

부동산밴쿠버|
재미한인장학기금 캐나다 장학생 선발올해 2020년도 재미한인장학기금 캐나다 장학생 선발 계획이 발표됐다. 대한민국 정부가 지원하는 재미한인장학기금(The Korean Honor S… 더보기

내달부터 학교, 국립공원 등 오픈

부동산밴쿠버|
내달부터 학교, 국립공원 등 오픈각종 체육시설 19일부터 개방 가능토록코로나 19가 조금씩 안정 단계로 접어들면서 정부가 각종 시설 오픈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연방 정부와 BC주… 더보기

BC주 식당 재오픈 '프로토콜'은...손세정제, 연락처 보관 등

부동산밴쿠버|
BC주 속속 ‘재가동’한인 식당도…손세정제 비치, 계산대에 유리판테이블당 고객 최소 1인 연락처 30일 보관 등워크 세이프 BC, 웹사이트에 세부 규정 공개해BC 경제 재가동 플랜… 더보기
 
 
 
오토프로 자동차정비
매일택배
제일 운송
유병규 김광민 회계사
"민주당 당규, 헌법에 위배"...금태섭 재심 결과 달라질까? / YTN
New "민주당 당규, 헌법에 위배"...금태섭 재심 결과 달라질까? / YTN
'온라인시험' 틈 노린 대학가 부정행위 만연...대책은? / YTN
New '온라인시험' 틈 노린 대학가 부정행위 만연...대책은? / YTN
[엠빅뉴스] 약해지는 지구 자기장…북극이 남극된다? (2020.06.03/5MBC뉴스)
New [엠빅뉴스] 약해지는 지구 자기장…북극이 남극된다? (2020.06.03/5MBC뉴스)
전복된 화물차 발견하고도 '추돌'…"자율주행이라 정지할 줄"
New 전복된 화물차 발견하고도 '추돌'…"자율주행이라 정지할 줄"
신규 확진 49명 수도권 집중…교회 모임 관련 급증 - [LIVE] MBC 5시뉴스 2020년 06월 03일
신규 확진 49명 수도권 집중…교회 모임 관련 급증 - [LIVE] MBC 5시뉴스 2020년 06월 03일
조주빈 공범 '부따' 강훈, 다니던 대학교서 제적 (2020.06.03/5MBC뉴스)
조주빈 공범 '부따' 강훈, 다니던 대학교서 제적 (2020.06.03/5MBC뉴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