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장만 저축 하려면…

집장만 저축 하려면…

7ffbaef271569bce37f3c89252a0758e_1570154835_9148.jpg
집장만 저축 하려면…


최대 모기지 대출 받아도 밴쿠버 52년 필요

프레이저 밸리 42년…캘거리 에드먼턴 1년



밴쿠버에서’집장만’은 하늘의 별 따기라고 할 정도로 쉽지 않다. RBC에서 발표하는 어포더빌리티 지수로도 이미 단독주택은 로컬 주민들의 소득 수준을 넘어선지 오래다. 그런데 부동산 중개회사인 주카사(Zoocasa)에서는 전국 주요 도시의 어포더빌리티를 또 다른 수치로 평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사이트(Zoocasa.com)의 보고서는 캐나다 전국적으로 중간 소득(Median Income)을 가지고 집장만을 하려면 얼마나 저축해야 하는 지를 평가했다. 밴쿠버를 비롯한 전국 15개 주요 부동산 시장이 여기에 포함된다. 기준은 연간 3% 이자율을 기준, 최대 모기지를 25년 상환기간으로 대출 받을 때는 가정하고 있다. 덧붙여 전체 주택 가격의 1% 상당은 부동산 세금으로도 빠지고 월 100달러 정도의 온방비(Heating Costs)도 산정됐다. 

예를 들어 BC주의 광역 밴쿠버에서는 벤치마크 주택 가격이 99만 3300달러라고 할 때, 가구당 중간 소득은 7만 2662달러로서 모기지 금액 24만 1994달러를 대출받는다면 75만 1306달러가 부족하게 된다. 즉 전체 구매 금액의 약 76%를 차지하게 되는 셈. 이에 따라 광역 밴쿠버 가정이 자신의 연간 소득의 20%를 저축한다고 할 때 집장만에 필요한 자금을 모은다면 52년이 걸린다는 계산이다. 프레이저 밸리와 토론토 부동산 시장에서는 소요 시간이 각각 42년과 32년으로 나타났다. 해당 지역 중간 소득 가정이 저축해야 할 금액은 전체 주택 가격을 기준, 프레이저 밸리와 토론토 부동산 지역에서 각각 70%와 63%로 나타났다. 순위를 보면, 광역 밴쿠버가 1위, 프레이저 밸리 2위, 광역 토론토가 3위 등이다. 

다음으로는 빅토리아가 30년, 해밀턴-벌링턴 20년 등의 순이다. BC주 인근 지역을 볼 때 앨버타의 캘거리와 에드먼턴에서는 각각 1년의 자금 마련 시간이 필요했다. 먼저 캘거리에서는 평균 집값이 42만 500달러, 가구당 중간 소득이 9만 9583달러를 기록했다. 최대 모기지 대출 금액은 41만 5000여 달러로, 잔액 2만 1000여 달러가 필요한 것. 집장만에 필요한 저축 시간은 1년이면 충분했다. 

캐나다 중부 대평원 인 리자이나에서는 평균 집값이 26만 7900달러인 가운데 중간 소득이 8만 4447달러로 나타났다. 최대 모기지 대출 금액은 26만 4685달러를 기록, 잔액 1만 3000여 달러를 저축하는 데 1년의 시간이면 충분했다. 이곳 새스카툰도 마찬가지로 1년을 기록했다. 

반면 광역 몬트리올에서는 8년의 시간이 필요했다. <사진= www.zoocasa.co 캡처>



BC주택 시장 “가을 모멘텀 기대도…

부동산밴쿠버|
BC주택 시장  “가을 모멘텀 기대도…” “전년대비 거래 상승세 커도 역사적 평균 수준” 올 1~9월 누적 거래량 8.9%...집값 전년비 -3.9% BC 주택 시장이 전국적 흐름… 더보기

“BC 물가 왜 이러나”...전국 최대 상승

부동산밴쿠버|
“BC 물가 왜 이러나”...전국 최대 상승 캐나다 물가 전년비 1.9%...BC주 2.4%나 올라 뱅크 오브 캐나다 측정 핵심 물가 2.1%로 뛰어소비자 물가 상승은 다양한 경제… 더보기

캐나다 경제 1% 성장 의미는…

부동산밴쿠버|
캐나다  경제 1% 성장 의미는… 1인당 소득 1만 9000달러 이상 증가 효과 경제 성장률은 주기적으로 발표된다. 하지만 일반인들에게는 단지 약간의 숫자가 바뀌는 정도에 불과하다… 더보기

전국 일자리 상승세 온타리오 집중돼

부동산밴쿠버|
전국 일자리 상승세 온타리오 집중돼핵심 연령층, 풀타임 일자리 늘어 ‘고무적’전국적으로 풀타임 일자리가 늘어나고 있다. 캐나다 노동 시장이 여전히 힘을 보이고 있다는 평가도 나오고… 더보기

새 집값 1년여만 ‘상승’

부동산밴쿠버|

“연방 선거일 ‘공휴일’ 한다면…”

부동산밴쿠버|
“연방 선거일 ‘공휴일’ 한다면…”주민 58% 찬성…NDP 유권자 70% 찬성연방 선거일(21일)이 성큼성큼 다가오고 있다. 한인 후보들도 전국 곳곳에서 정치권 진출의 문을 두드리… 더보기

캐나다 연간 터키 2000만 마리 이상

부동산밴쿠버|
캐나다 연간 터키 2000만 마리 이상사과 38.9% 온타리오 생산…크랜베리는 퀘벡 집중추수 감사절은 캐나다의 큰 명절이다. 어류와 육류를 포함 다양한 과일과 곡식 등을 준비하는 … 더보기

“BC주택시장 코너 돌다”

부동산밴쿠버|
“BC주택시장 코너 돌다” 전국 각 주 ‘플러스’ 경제 성장…BC주도 1.7% BC 집값 올해 -2.8%, 거래량 -4.4% 감소후 상승 앨버타 부동산 거래 올해 1.4% 후 11… 더보기

프레이저 밸리 부동산 “공급 줄어들어…인벤토리 4월이후 최저”

부동산밴쿠버|
프레이저 밸리 부동산 “공급 줄어들어…인벤토리 4월이후 최저” 거래량 전년비 29.8%...3개월 연속 상승곡선 “프레이저 밸리 시장에서 거래가 회복, 시장이 균형으로 들어섰다.”… 더보기

캐나다 20년간 남녀 임금 격차 줄어

부동산밴쿠버|
캐나다 20년간  남녀 임금 격차 줄어 1998년 18% 차이에서 2018년 13%로 좁혀 2018년 기준 여성 시급 26불…남성 31달러 역사적으로 남녀 차별은 경제를 포함한 다… 더보기

“캐나다 의료비 지출과 서비스에 ‘불균형’”

부동산밴쿠버|
OECD 국가 중에서도 “캐나다 의료비 지출과 서비스에 ‘불균형’”해마다 캐나다에서 정부 예산 대다수는 의료 분야에 지출되고 있다. 그런데 최근 조사에서 캐나다의 의료비 지출이 상… 더보기

도시 전체 ‘데이터 프리’ 구축

부동산밴쿠버|
도시 전체 ‘데이터 프리’ 구축도심 어디를 가든 데이터 걱정을 할 필요는 없어질 듯하다. 바로 서울의 얘기다. 오는 2022년 도심 전체에 공공 와이파이를 구축한다는 계획이 추진되… 더보기

“밴쿠버 주민 37%, 병원 접근성 좋지 않아”

부동산밴쿠버|
“밴쿠버 주민 37%, 병원 접근성 좋지 않아”시애틀 주민은 51%, 포틀랜드 주민은 80% 등캐나다 의료 시스템은 다양한 관점에서 늘 주목을 받고 있다. 이 가운데 UBC는 밴쿠… 더보기

광역 밴쿠버 수요 회복에 ‘균형’ 찾아

부동산밴쿠버|
광역 밴쿠버  수요 회복에 ‘균형’ 찾아월 거래량 전년비 46.3% ‘급등’…매물 전월비 30%단독주택 거래 무려 46% 뛰어…집값은 8.6% 적어올 여름 부동산 시장은 예년에 비… 더보기

집장만 여건은 개선 됐다지만…

부동산밴쿠버|
집장만 여건은 개선 됐다지만… 전국 대도시 주거비용, 가구당 소득 비중 커 단독주택, 밴쿠버 108.9%, 토론토 79.6% 등 전국적으로 집장만 여건(Housing Afforda… 더보기
 
 
 
오토프로 자동차정비
매일택배
제일 운송
유병규 김광민 회계사
'美대사관저 침입' 대학생 9명 구속영장 신청 / YTN
'美대사관저 침입' 대학생 9명 구속영장 신청 / YTN
"24시간 감독·지시"…타다, 기사 불법 파견했나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24시간 감독·지시"…타다, 기사 불법 파견했나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與, "검찰 개혁 속도" 오후 특위 개최...한국당 "투쟁 계속" / YTN
與, "검찰 개혁 속도" 오후 특위 개최...한국당 "투쟁 계속" / YTN
검찰, 이번 주 정경심 신병 처리 결정할 듯...조국 동생도 재소환 / YTN
검찰, 이번 주 정경심 신병 처리 결정할 듯...조국 동생도 재소환 / YTN
[이슈정주행] 사라졌던 '방사성 폐기물' 빈 자루로…어디까지 갔나? 불안 증폭
[이슈정주행] 사라졌던 '방사성 폐기물' 빈 자루로…어디까지 갔나? 불안 증폭
친서에 쏠리는 눈…한일 냉각기 녹일 메시지는?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친서에 쏠리는 눈…한일 냉각기 녹일 메시지는?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