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 청년이 일하기 좋은 곳…에드먼턴

b384424200ed4051541e161405592f9a_1549604872_861.jpg젊은 청년이 일하기 좋은 곳…에드먼턴


RBC 도시 노동 지수 개발…밴쿠버 10위권 밖

캐나다 젊은 청년(15~29세) 87% 도시에 거주


“어디에서 일자리를 찾을까?” 바로 사회 초년병이나 졸업예정자들의 최대 관심 사안이다. 이 가운데 RBC에서 전국 각 주를 대상으로 젊은 청년들이 일하기 좋은 도시를 선정, 발표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앨버타의 에드먼턴이 가장 젊은 이들에게  좋은 도시로 선정됐다. 바로 도시 노동 지수(Urban Work Index)이다. 캐나다에서 처음 시도되는 연구 방법이라고 이 은행은 소개하고 있다. 모두 48개 도시 노동 지표를 기준으로 전국 21개 도시를 분석했다. 따라서 초년병이나 졸업생들은 자신에게 맞는 지수에 맞춰 세부 분석을 하는 것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전반적으로는 앨버타의 에드먼턴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만점인 1310점 가운데 713점 정도다.

이 지수를 개발한 로버트 버나드 씨는 “캐나다 인구가 고령화 되면서 우리는 각 도시들이 젊은 이들이 일할 수 있도록 활기가 넘치도록 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번 지수를 볼 때 우리는 캐나다 도시와 전국적인 도전 과제도 안게 된다. 바로 젊은 이들의 일자리 목표이다. 현재 청년 실업은 6% 미만이다. 그렇지만 2024년까지 좀더 노력해야 한다. 국가적 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캐나다에서는 15~29세 젊은 이들 87%가 도시에 거주하고 있다. 또 젊은 도시 노동 지수는 4가지 분류에 기반하고 있다. 바로 교육과 사업 가능성, 어포더빌리티, 일자리 등이다. 세부적으로 교육 분야는 어포더빌리티와 접근성 등이, 사업가능성에는 공간과 관련 프로그램 등이 있다. 어포더빌리티라고 하면 주택과 유틸리티 및 교통 수준 등이 해당된다. 일자리라고 할 때는 해당 도시의 경제와 프로그램, 경력 관련성이 있다. 

전국 각 도시의 점수와 순위를 보면, 에드먼턴이 약 713점으로 1등을 차지했다. 다음으로는 708점을 받은 몬트리올, 697점의 오타와, 681점의 서드버리(Sudbury), 665점의 키치너/워털루 등이 5위 안에 자리를 잡았다. 아쉬운 점은 BC주 최대 도시인 밴쿠버가 571점으로 10위권 밖으로 벗어난 것. 전국 21개 도시 가운데 15위를 차지했다. BC 주도인 빅토리아는 635점으로 9위로 나타났다. 전국 최대 규모 도시인 토론토의 622점(10위)보다 높은 순위다.

전국에서 밴쿠버보다 순위가 낮은 도시로는 오샤와(560점), 옐로우나이프(555점), 샬럿타운(541점), 새스카툰(540점), 핼리팩스(535점), 위니펙(488점) 등이다. 

발레리 코허트 부사장은 “캐나다 일자리 시장은 변화하고 있다. 우리는 젊은 친구들이 준비해서 자신의 미래를 항해해나갈 수 있도록 하는 기회가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 “도시 노동 지수는 이 같은 대화를 정부와 교육자들, 공공 분야와 비영리단체는 물론 젊은 청년들까지 포함해서 좀더 확대할 수 있다. 이번 지수는 승자와 패자를 가리자는 목적이 아니다. 대신 현재 각 도시 중심 지역에 존재하는 기회를 들여다 보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각 도시의 특징을 보면, 에드먼턴의 가장 큰 장점은 일관성(Consistency)이다. 몬트리올도 젊은 이들에게 좋은 도시이지만 생활비가 높아서 톱 자리를 차지하지 못했다. 오타와의 가장 큰 장점은 반면 어포더빌리티(Affordabilty)와 관련된다. 하지만 이 곳은 청년 풀타임 일자리 수치에서 낮은 순위를 보였다. 

이 보고서는 “순위가 어떻든, 전국 각 도시들은 각자의 장점이 있다. 도시 노동 지수를 기준으로 볼 때, 핼리팩스는 신규 일자리 창출에서 톱 순위를 기록했다. 서드버리는 가장 어포더블한 렌트 수준을 갖췄다. 위니펙은 밴쿠버 및 빅토리아와 함께 원주민 교육 분야에서 톱 순위를 기록했다. 이밖에 옐로우나이프는 비교적 젊은 여성들이 일하기에 좋은 장소였다”고 설명했다. .<사진=RBC 제공>


충격, 다운타운 레스토랑 테이블에서 쥐 발견(영상)

CBM|
다운타운에 위치한 한 레스토랑 테이블 위에서 살아 있는 쥐가 발견된 영상이 온라인상에 올라와 화제입니다.영상은 2월 10일, 오후 11시 48분, India Gate 레스토랑(61… 더보기

캐나다 연방 정부, “하이티 여행 전면 금지” 여행 경보

CBM|
“지난 14일 시위에서 사망자만 최소 9명, 아주 위험해”캐나다 연방 정부가 하이티 여행 경보를 내렸습니다.해당 여행 경보를 내린 이유는 지난 2 월 7 일 시작된 포르토 프랭스 … 더보기

캐나다 전국 법인소유 주택 상당수

부동산밴쿠버|
캐나다 전국  법인소유 주택 상당수 BC주 법인 소유 부동산 31% 콘도 아파트 집값도 BC 130만불, ON 63만불 등의 순홈오너가 항상 개인일 수는 없다. 경제가 발전하고 사… 더보기

대도시 주택 착공 밴쿠버 ‘위축’…토론토 ‘활짝’ 대조

부동산밴쿠버|
대도시 주택 착공  밴쿠버 ‘위축’…토론토 ‘활짝’ 대조 에드먼턴, 캘거리 장기 착공 전망 ‘긍정’ 애버츠퍼드-미션 전년대비 상승세 주목 전국 광역 도시들 착공 실적이 이전과 큰 … 더보기

캐나다 일자리 창출 “올해, 작년보다 적어…

부동산밴쿠버|
캐나다 일자리 창출  “올해, 작년보다 적어…” 지난해 약 20만 개에서 2019년 15만 전국 일자리가 작년 한 해 동안 좋은 실적을 올린 것으로 평가된다. 약 20만 개가 생겼… 더보기

일상을 바꾸는 반영구 화장, 시술 시간은 어느 정도 걸릴까?

CBM|
“화장하지 않아도 나오는 자연스러움, 외출 준비 시간 절약 등 장점 때문에 사람들이 많이 찾아…”바야흐로 뷰티의 시대입니다. 이제는 여성뿐만 아니라 많은 남성들도 미용에 관심을 갖… 더보기

2% 부족한 내 민낯을 채워 주는 반영구 화장!

CBM|
“화장하지 않아도 나오는 자연스러움, 외출 준비 시간 절약 등 장점 때문에 사람들이 많이 찾아…”바야흐로 뷰티의 시대입니다. 이제는 여성뿐만 아니라 많은 남성들도 미용에 관심을 갖… 더보기

캐나다인, 소득 7% 이자로 지출

부동산밴쿠버|
캐나다인, 소득 7% 이자로 지출15%, 작년에 연 1만불 이상 저축해4명 중 1명은 “한 푼도 저축 못 해” 캐나다인 사이에서도 저축의 중요성은 점점 크게 자리잡아가고 있다. 그… 더보기

일자리 구직자 증가…실업률 올라

부동산밴쿠버|
일자리 구직자 증가…실업률 올라파트 타임 일자리, 풀타임보다 더 늘어 올해 전반적 일자리는 지난해만 못할 전망이다. 그렇지만 새해 1월 첫 출발은 산뜻한 상승곡선으로 끊었다. 통계… 더보기

BC주민 연휴 초과 지출’ 커

부동산밴쿠버|

오크릿지 센터, 이번 주말에 한인 설 기념 특별 이벤트!

CBM|
“한인들을 위한 특별 이벤트!”밴쿠버 대규모 쇼핑몰 오크릿지 센터가 ‘아시아-캐나다특별 이벤트 협회(Asian-Canadian Special Events Association)’와… 더보기

체인스모커스, 올 12월 밴쿠버 찾는다

CBM|
“밴쿠버는 12월 6일”그래미상을 탄 미국 뉴욕 일렉트로니카 듀오, 체인스모커스(Chainsmokers)가 오는 12월 밴쿠버에서 콘서트를 가집니다. 이번 콘서트는 “WORLD W… 더보기

스타워즈 콘서트 시리즈, 밴쿠버로 돌아온다

CBM|
“올해는 제국의 역습”티켓 구매하러 바로가기(클릭밴쿠버 심포니 오케스트라(VSO: Vancouver Symphony Orchestra)가 스타워즈 콘서트 시리즈를 올해도 연다고 발… 더보기

ICBC 적자 어디까지…

부동산밴쿠버|
ICBC 적자 어디까지…순손실 금액 연 12억 전망눈덩이 적자를 줄이려는 정부 노력이 시도되고 있지만 ICBC 재정 상황은 여전히 수렁 속이다.최근 ICBC는 회계연도 첫 9개월간… 더보기

전국 건축물 면적 꾸준한 상승곡선

부동산밴쿠버|
전국 건축물 면적 꾸준한 상승곡선나라가 발전할수록 인구도 늘어나고 도시 규모도 커지기 마련이다. 자연히 전국 곳곳에 들어서는 건축물도 증가하게 된다. 한국에서는 현재 도시 인구가 … 더보기

아보츠포드서, 세미 트럭 뒤집어지며 대형 교통사고(영상)

CBM|
Huge accident in Abbotsford Feb 10/201 from vancouve “부주의가 불러온 참사”아보츠포드에서 촬영된 대형 교통 사고 블랙박스 영상이 화제입니… 더보기

건강의 적신호, 대사증후군이란 무엇일까?

CBM|
“당뇨병 전 단계… 몸이 보내는 적신호”▲대사 증후군이란?서구화된 식생활과 잦은 외식, 신체 활동 감소로 대사증후군(metabolic syndrome) 환자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 더보기

한국식 불맛 쭈꾸미집, 다온

CBM|
“불맛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꼭 가보셔야 하는 곳!”해산물을 좋아하시면서, 매운 것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반드시 가 봐야 하는 한식당이 코퀴틀람에 있습니다. 바로 불맛 쭈꾸미 맛집… 더보기

뱃살이 안 빠지는 이유는 뭘까?

CBM|
“뱃살은 가장 빼기 힘든 부위 중 하나…”뱃살은 많이 나오면 단순히 예뻐 보이는 몸매의 문제가 아니라 건강에도 많은 영향을 끼칩니다. 과도한 복부 지방은 심장병과 당뇨병, 일부 암… 더보기

씨 투 스카이 곤돌라, 2.5km짜리 나선형 산책로 만든다

CBM|
“나선형 산책로는 씨 투 스카이 곤돌라의 명물이 될 것”스쿼미시에서 가장 유명한 관광지 중 하나인 씨 투 스카이 곤돌라가 새로운 관광 상품을 짓는다고 발표했습니다.씨 투 스카이 곤… 더보기

美 연구진, “아이들도 ‘죽음’이 뭔지 알아”

CBM|
“대부분의 부모들,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아”아이들도 “죽고 싶다”라는 말을 하는데요. 대부분 어른들은 TV나 어디서 얘기를 듣고 아이들도 흉내낸다고 생각하기 쉽습니다. 그래서 대… 더보기

美 연구진, “아이들도 ‘죽음’이 뭔지 안다”

CBM|
“대부분의 부모들,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아”아이들도 “죽고 싶다”라는 말을 하는데요. 대부분 어른들은 TV나 어디서 얘기를 듣고 아이들도 흉내낸다고 생각하기 쉽습니다. 그래서 대… 더보기

차에 쌓인 눈 안 치우고 운전하면, 벌금 $100

CBM|
“반드시 다 치우고 운전해야…”메트로 밴쿠버에는 폭설이 자주 오지 않아 익숙지 않을 수 있지만, 눈이 많이 왔을 때는 집 앞 길의 눈을 치워야 한다든가, 차에 쌓인 눈을 치워야 하… 더보기

양치질, 올바르게 하고 계신가요?

CBM|
“치실도 하루에 한 번은 꼭 써 줘야…”양치질은 단순히 치아 건강뿐만 아니라 몸 전체 건강을 담당한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잇몸 질환은 심장 질환, 당뇨 같은 질환하고도 밀접한 … 더보기
 
 
 
오토프로 자동차정비
매일택배
송기형 부동산
유병규 김광민 회계사
[날씨] 서울 등 중부 대설주의보...출근길 교통 대란 / YTN
New [날씨] 서울 등 중부 대설주의보...출근길 교통 대란 / YTN
영화 스타워즈의 '광선 검', 정식 스포츠 됐다 / YTN
영화 스타워즈의 '광선 검', 정식 스포츠 됐다 / YTN
"北美 연락관 교환 검토"…공식 외교관계 수립하나?-[LIVE] MBC 뉴스투데이 2019년 2월 19일
"北美 연락관 교환 검토"…공식 외교관계 수립하나?-[LIVE] MBC 뉴스투데이 2019년 2월 19일
"단순 차단" vs "인터넷 검열"...https 차단 논란 가열 / YTN
"단순 차단" vs "인터넷 검열"...https 차단 논란 가열 / YTN
나이, 신분 상관없었다...3.1운동 참여한 이들의 기록 / YTN
나이, 신분 상관없었다...3.1운동 참여한 이들의 기록 / YTN
[와이파일] "몸무게 30kg대" 박근혜 위독설 사실일까? / YTN
[와이파일] "몸무게 30kg대" 박근혜 위독설 사실일까? / YTN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