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인 64%, 물가 생활비 상승 걱정

192f3657b40ceeb7ffe764535d6207ba_1547184238_9976.jpg2019년 새해

캐나다인 64%, 물가 생활비 상승 걱정


캐나다인 최대 부채 요인 ‘신용 카드’, 모기지 순

84%, “저축 쌓기 보다 채무 변제가 더 나을 것”



“2019년 새해 소원은 무엇인가요?”  사회적 경제적 위치와 연령대에 따라 각각 다른 대답이 나올 수 있다. 

그렇지만 캐나다인 다수는 “빚을 갚는 것”이라는 대답을 내놓았다고 CIBC가 최근 조사를 통해서 발표했다. 즉 캐나다인 다수는 새로운 한 해를 자신의 생활비와 캐나다 달러 가치 하락, 이자율 상승 걱정 등으로 시작했다. 

캐나다인의 2019 새해 가장 큰 재정적 우선선결과제(Financial Priority)는 빚을 갚는 것이었다. 지난 9년 동안 연속적으로 채무 변제는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하고 있다. 더욱이 응답자 3명 가운데 1명(29%)꼴로 최근 12개월 사이에 가장 많은 빚을 지고 있다고 대답했다. 즉 일상생활에서 발생하는 지출이 부채 증가의 주요 이유가 된다는 설명이다. 

제이미 콜롬벡 매니징 디렉터는 “빚은 캐나다인에게 큰 부담이 되고 있다. 따라서 캐나다인이 여전히 빚을 가장 큰 걱정거리이자 새해 선결 과제로 꼽는 것은 더 이상 놀랍지도 않다. 빚은 주택 장만이나 교육 재정 부담 등 장기적 목표를 달성하는 데 필요한 도구가 될 수 있다. 하지만 여러분이 갚아나갈 수 없을 정도로 너무나 많은 빚을 지게 된다면 현금 흐름에 대한 계획을 수립해야 할 시점이 온 것이다”고 조언했다. 그는 또 “소비자들이 자신의 소득과 지출을 전문가와 함께 검토하고 줄일 수 있도록 방법을 찾아야 한다. 이자 페이먼트를 낮추거나 세금 효율성을 찾아냄으로써 소유한 돈을 좀더 유용하게 사용, 목표를 달성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세부적으로 주요 조사 결과를 보면, 부채를 갚는 것은 캐나다인 26%의 재정적 우선 요건이었다. 다음으로는 각종 청구서와 공과금을 제때 지출하는 게 14%, “부를 늘려나가겠다”가 12%, 휴가를 위한 저축이 7%, 은퇴용 저축이 6% 등을 차지했다. 

하지만 현실은 정반대로 흐르고 있다. 전국 캐나다인 29%가 지난 12개월 동안 빚을 더 늘렸기 때문이다. 일상생활 속의 지출이 34%로 가장 큰 요인이었다. 새로운 자동차를 장만하는 게 24%, 주택 수리나 리노베이션에 지출하는 게 20% 등의 순이다. 

지난해와 비교할 때 큰 변화가 없는 점은 캐나다인의 최대 부채 원인이 크레딧 카드(45%)라는 점이다. 모기지 대출 빚은 31%를 차지했고 자동차 대출이 23%, 라인 오브 크레딧이 22%, 개인 대출이 11% 등의 순이다. 반면 응답자 28%는 빚이 없다고 대답하기도 했다. 

2019년 새해를 맞이한 캐나다인의 최대 걱정 거리는 갈수록 올라가는 상품 및 물가 상승률(64%)이다. 캐나다 달러의 약세도 34%, 이자율 상승도 31% 등을 기록했다. 응답자 63%는 주택 시작에서 높은 수익률을 주는 상품의 연장기간이 끝나가고 있다는 점도 걱정했다. 

빚이 늘어나면서 부작용도 생기고 있다. 캐나다인 5명 가운데 2명(39%)은 너무 많은 빚에 집중하면서 저축을 까먹고 있다고 걱정했다. 84%의 다수는 저축을 하는 것보다 빚을 갚아나가는 게 더 중요하다고 믿었다. 

한편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인은 비록 대출 속도가 줄어들었지만 평균 가처분 소득 1달러당 1.78달러를 빚지고 있다. 자연히 63%는 증권시장이 정점에 이르렀다는 생각에 두려워하고 저축금으로 빚 갚기에 나서고 있다는 것. 


텔러스, ”월 $75에 15 GB” 프로모션 선보인다.

CBM|
텔러스가 로저스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에 대항해 새로운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습니다.텔러스 측은 “월 75불에 데이터 15 GB인 프로모션을 선보인다”고 발표했습니다.로저스 무제한 … 더보기

켄달 제너 스토커, 결국 미국서 추방

CBM|
미국 방문 비자가 완료된 캐나다 남성이 패션모델 캔달 제너를 스토킹한 죄로 미국에서 추방당했습니다.미국 이민 세관 집행국(US ICE: US Immigration and Custo… 더보기

백종원 유튜브 채널 개설 이틀만에 구독자 100만명 돌파

CBM|
, 등 다양한 방송에서 활약하고 있는 외식 사업 전문가이자 요리 연구가 백종원이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습니다.채널 이름은 인데요. 개설한 지 이틀만에 벌써 구독자가 100만 명을 돌… 더보기

BC주 홈오너의 84%, ‘1인 1주택’

부동산밴쿠버|
BC주 홈오너의  84%, ‘1인 1주택’ “캐나다의 최신 이민자 중 홈오너 비중 적어” BC, 온타리오 주 홈오너 3.8%, ‘3채 이상 소유’ BC 비거주민 집값, 주민들 주택… 더보기

주택 어포더빌리티에 새 접근 필요

부동산밴쿠버|
주택 어포더빌리티에 새 접근 필요 CMHC, ‘잔여 임금(Residual Income)’ 접근 소개 이민자, 노인들, 싱글들 주택 도전 과제 더 커“주거비가 세금공제 이전 소득의 … 더보기

캐나다 경제 모멘텀 ‘변화’

부동산밴쿠버|
캐나다  경제 모멘텀 ‘변화’ 전국 10개 주 중 6곳에서 둔화 현상 BC, 작년2.3% 성장에서 올해 2.4%로 캐나다 전국 각 주에서 경제 흐름에 작지만 뚜렷한 변화가 생기고 … 더보기

여성 자영업자 빠르게 증가

부동산밴쿠버|

밴쿠버 아트 갤러리 광장, 올여름 무료 야외 영화 상영

CBM|
기간: 2019년 7월 3일 – 8월 21일, 매주 수요일 시간: 해 질 녘 장소: šxʷƛ̓ənəq Xwtl’e7énḵ 스퀘어(밴쿠버 아트 갤러리 노스 플라자) – 850 W G… 더보기

2019 캐나다 플레이스 무료 야외 영화, 라인업 발표

CBM|
기간: 2019년 7월 11일 – 8월 29일, 매주 목요일시작 시간: 해 질 녘장소: 캐나다 플레이스 노스 포인트무료 야외 영화 시즌이 왔습니다! 스탠리 파크 야외 영화 외에도 … 더보기

퍼펙트 렌즈, “6월의 핫 세일, 모든 컨택트 렌즈 15% 할인”

CBM|
“이 이상 저렴할 수 없다!”콘택트렌즈 전문점 Perfectlens.c에서 여름을 맞이하여 구독자 분들을 위한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 중에 있습니다.오는 6월 30일까지 모든 콘택트… 더보기

택시 포함 차량 6대, 델타서 과속으로 덜미

CBM|
지난 6월 초, 택시 승객 2명이 이동 중 다른 차량으로 갈아타야 하는 황당한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택시가 과속을 하다 경찰 단속에 걸린 것인데요.델타 경찰에 따르면, 해당 사건은… 더보기

미국 국립 보건원, “밤에 꼭 불 끄고 자야 살 덜 찐다”

CBM|
미국 국립 보건원(NIH: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연구진이 잠들기 전에 스마트폰이나 조명 등 불이 켜져 있으면, 여성의 체중이 증가한다는 연구 결과… 더보기

BC 페리, 요금 인상 원인은 연료비 상승

CBM|
내릴 줄 모르는 유가에 현지 관광업이 영향을 받고 있습니다. BC 페리 요금이 지난 6월 1일부터 1.5 % 상승했는데요.인상된 요금은 성인 기준 25 센트, 차량 기준 85 센트… 더보기

밴쿠버 여름 최고의 휴양지, 토피노

CBM|
“밴쿠버 아일랜드 여행의 꽃”뜨거운 여름이 돌아왔습니다. 하나둘 사람들이 휴가 계획을 하고, 피서를 갈 생각에 들뜨는 시기인데요. 밴쿠버에서 여름에 차로 떠나는 여행은 크게 로키 … 더보기

총영사관, 한인 장학생 선발

부동산밴쿠버|
총영사관, 한인 장학생 선발 주밴쿠버총영사관은 2019년도 재미한인장학기금 캐나다 지역 한인장학생 6명을 선발한다고 최근 발표했다. 총영사관에 따르면 모집분야는 ▲학부와 대학원에 … 더보기

귀농 인구 등락 거듭…

부동산밴쿠버|

치매 예방에 좋은 운동은?

CBM|
치매는 인지 기능의 장애의 일종으로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뇌기능이 손상되어 일상 생활을 스스로 유지하지 못하는 상태입니다.주원인으로는 알츠하이머병, 파킨슨병 등 퇴행성 뇌질환이 있… 더보기

가나에서 납치 당했던 캐나다 여성, 무사히 구출돼

CBM|
6월 초, 가나에서 총기로 협박을 받으며 납치되었던 캐나다 여성 2 명이 무사히 구출되었다는 소식입니다.토론토 비영리 단체 YCI(Youth Challenge Internation… 더보기

로저스,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 선보여

CBM|
로저스가 캐나다 최초로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를 선보인다고 발표했습니다.이 요금제는  2019년 6월 13일부터 시행되며, 로저스는 이와 더불어 “올여름이 지나기 전에 새로운 할부 … 더보기

반영구 눈썹 강좌 오픈!

CBM|
주소: #2019 – 1163 Pinetree Way Coquitlam, BC V3B 8A전화: 604-469-1944영업시간: 10 am – 7 pm (월 – 토) / 11 am… 더보기

뷰티도 이제는 기술력으로! 인기 있는 반영구 눈썹 강의

CBM|
“신뢰 높은 와이 스파의 기술을 알찬 프로그램으로 만들었습니다”주소: #2019 – 1163 Pinetree Way Coquitlam, BC V3B 8A강사: YUJIN JUNG전… 더보기
 
 
 
오토프로 자동차정비
매일택배
제일 운송
유병규 김광민 회계사
[영상구성] 어딘가 익숙한 홍콩의 거리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New [영상구성] 어딘가 익숙한 홍콩의 거리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함께해서 행복했다...'세계 2위' 정정용호 금의환향 / YTN
New "함께해서 행복했다...'세계 2위' 정정용호 금의환향 / YTN
[노종면의 더뉴스] 다시보기 2019년 06월 17일 - 1부
New [노종면의 더뉴스] 다시보기 2019년 06월 17일 - 1부
"말다툼 끝에" 미 코스트코서 '비번' 경찰관이 총 쏴…3명 사상
New "말다툼 끝에" 미 코스트코서 '비번' 경찰관이 총 쏴…3명 사상
[노종면의 더뉴스] 다시보기 2019년 06월 17일 - 2부
New [노종면의 더뉴스] 다시보기 2019년 06월 17일 - 2부
윤석열 지명 엇갈린 평가..."검찰 개혁 적임자" vs "코드 인사" / YTN
New 윤석열 지명 엇갈린 평가..."검찰 개혁 적임자" vs "코드 인사" / YTN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