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軍 수사·정보관 증언 계기 5·18 미완 퍼즐 맞추나

【광주=뉴시스】신대희 기자 = '5·18 당시 정권 찬탈 기획에 따른 전두환 신군부 세력의 무차별 학살에도 광주시민들은 평화공동체로 민주화의 역사를 썼다'는 전 보안사 수사관과 미군 정보요원의 증언이 5·18 진실 규명의 동력을 이끌지 관심이 쏠린다. 1980년 5월 정보·수사관이었던 이들이 39년 만에 밝힌 고백들은 미 기밀해제 문건·군 기록물 확보

제목
 
 
 
오토프로 자동차정비
매일택배
제일 운송
유병규 김광민 회계사
"G20 의장국 일본, 한국과 각세우는 것 바람직하지 않아"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G20 의장국 일본, 한국과 각세우는 것 바람직하지 않아"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음식과 문화로 소통해요" 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음식과 문화로 소통해요" 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중국 해발 2천m 숲속서 '백색증 판다' 첫 포착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중국 해발 2천m 숲속서 '백색증 판다' 첫 포착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고용노동부 "대우건설 공사장 80% 안전 소홀"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고용노동부 "대우건설 공사장 80% 안전 소홀"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소방청 "대형 유흥업소 63% 소방법 위반"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소방청 "대형 유흥업소 63% 소방법 위반"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트럼프 "북한의 '작은 무기' 염려 안 해" / YTN
트럼프 "북한의 '작은 무기' 염려 안 해" / YTN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